‘패션브랜드 런칭에 빌딩까지…?’ 9세 백만장자 소녀 (사진6장)

2016년 5월 16일

mill1

출처 : The Sun (이하)


아직 어리기만 한 9살 소녀가 자신의 브랜드를 런칭한 지 2년 여 만에 ‘꼬마 백만장자’ 대열에 들어서게 됐다고 영국 일간지 더 선이 15일 보도했다.

올해 9살 된 이사벨라 바렛(isabella barrett)은 이미 6살 때 각종 미인대회와 브랜드 홍보모델로 활동하면서 인기스타로 떠올랐다.

긴 금발과 파란색의 눈동자, 귀여운 외모는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충분했으며, 바렛 역시 타고난 끼로 다양한 무대를 섭렵했다.

6살이었던 2013년에는 이러한 성공에 힘입어 사업을 시작했다. 의류와 쥬얼리, 화장품 라인 등을 판매하는 브랜드를 런칭한 뒤부터는 나이와 걸맞지 않은 부와 명예를 거머쥐게 됐다.

mill2

mill3

이사벨라 바렛의 SNS에는 160만 명에 달하는 팔로워가 따른다. 또 이미 자신의 명의로 된 빌딩을 소유하고 있으며, 하루에도 수 십 켤레의 신발과 옷을 사는 등 사치스러운 생활을 즐긴다.

바렛은 현지 언론과 한 인터뷰에서 “모든 사람들이 날 바라본다는 것에 매우 놀라며, 이것은 큰 책임감을 느끼게 한다”면서 “나의 의류 브랜드 사업은 매우 성공적이다. 최근 뉴욕에서 다양한 패션소에 나의 브랜드 의류를 선보였다. 런웨이를 걸으며 모든 조명이 나를 비추는 상황이 매우 즐거웠다”고 전했다.

현지 언론은 “높은 하이힐과 짙은 메이크업, 각종 쇼핑백을 든 벨라는 여전히 초등학생”이라면서 “이사벨라는 이미 자신의 커리어를 완벽하게 구축했으며, 최근에는 ‘아임 저스트 어 키드’(I’m Just a Kid)라는 노래를 발표하기도 했다”고 소개했다.

바렛의 엄마는 “어린 딸을 미인대회에 보낸 것이 바렛의 자신감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면서 “바렛은 자신의 일을 무척 사랑한다. 나는 그저 엄마로서 딸의 꿈을 이뤄주는데 노력할 뿐”이라고 전했다.

mill4mill5

mill6

에디터 추천기사    엘리베이터에 탄 여자, 갑자기 바지를 내리더니…? (동영상)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