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수 “썸 포함해 여자 500명 정도 만나봤다”

2016년 5월 16일

z0516i


사진 출처: MBN ‘사랑해’


배우 한정수가 500여명의 여성과 만나보았다고 털어놓았다.

한정수는 최근 진행된 MBN ‘사랑해’ 녹화에서 “사귀기 전에 호감을 갖고 있을 때, 요즘 말로 썸 탈 때까지 모두 포함해서 500명 정도 만나본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출연자들은 “대박이다” “의자왕에겐 궁녀가 무려 3,000명이나 있었다던데” 등의 반응을 보이며 놀라워했다.

곧 분위기가 이상해지는 걸 느낀 한정수는 “한 번 본 사람까지 다 합쳐서다. 실제로 진지하게 만난 상대는 5~6명 정도”라고 해명했다.

그는 “그 중 한 명과는 7년 넘게 사귀었는데 좋지 않게 헤어졌다. 그 다음부터 비뚤어지겠다는 마음을 먹었는지 여자들을 막 만났다”라고 털어놓았다.

한정수의 말에 그의 절친한 친구 배우 조동혁은 “한정수 씨가 정말 여자들을 많이 만나긴 했는데 나쁘게 만난 것은 아니다. 여자에게 잘 해주는 젠틀한 남자고, 한 여자만 사랑하는 스타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가끔 여자 분들 이름을 헷갈려 한 적이 있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사랑해’는 스타들을 커플로 맺어주는 리얼 미팅쇼로, 3회 방송부터 목요일 밤 11시대로 시간대를 옮겨 방송된다.

에디터 추천기사: 안개 자욱한 새벽길.. 내비게이션 믿고 운전했는데…. (사진 3장)

박수인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