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의 ‘노출 패션’에 대한 평소 생각 (사진)

2016년 5월 23일

z0523rrrr


사진 출처: instagram.com/hyunah_aa (이하) /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 현아가 ‘노출 패션’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오늘(23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는 미니스커트 등 과감한 의상을 좋아하고 즐겨 입는 청소년 자녀 때문에 고민인 어머니가 출연한다.

녹화에는 평소 노출이 심한 패션으로 잘 알려져 있는 현아가 함께했다.

현아는 “믿으실 진 모르겠지만, 평소에는 노출을 선호하지 않는다”라며 “저의 콘셉트나 캐릭터에 대해 확고한 생각이 있기 때문에 평소 의상을 입을 때는 때와 장소를 중요시 여긴다”라고 설명했다.

현아는 엄마의 만류에도 노출의상만을 고집하는 딸에게 진지한 조언을 남기기도 했다. 이를 들은 서장훈은 “현아는 역시 패션 리더답다”라며 칭찬을 했다고 한다.

Hyun Ah(@hyunah_aa)님이 게시한 사진님,

Hyun Ah(@hyunah_aa)님이 게시한 사진님,

Hyun Ah(@hyunah_aa)님이 게시한 사진님,

Hyun Ah(@hyunah_aa)님이 게시한 사진님,



현아는 평소 무대에서 과감한 섹시콘셉트의 의상을 즐겨 입으며 그게 걸맞은 무대를 펼치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번 동상이몽에는 항상 술 빠져 사는 아버지 때문에 고민인 학생의 사연이 함께 방송을 탈 예정이며 2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에디터 추천기사: 오천만원 넘게 쇼핑하고 1만원으로 구매한 방법

박수인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