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대교 남단서 영아 시신 발견…경찰, 용의자 추적

2016년 6월 5일   정 용재 에디터

00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4일 오후 6시 20분께 서울 마포대교 남단 선착장에서 갓 태어난 여자 아기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5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시신은 비닐봉지 안에 담겨 있었고, 탯줄도 그대로 남아 있었다.

경찰은 사망 시점과 원인을 파악하고자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시신을 유기한 사람을 추적 중이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