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쟁기념비서 ‘섹시 춤’ 여자들 감옥행 (동영상)

2015년 4월 30일
						
						
출처 : https://youtu.be/98czZRHIEgA
출처 : https://youtu.be/98czZRHIEgA

 

2차 세계대전 기념비 앞에서 단체로

‘섹시 댄스’를 춘 러시아 여성들이 감옥에 가게 됐다.

 

영국 매체 미러는 6명의 러시아 여성 댄서들이

전쟁 기념비 앞에서 춤을 추다가 감옥에 갇히게 됐다고 보도했다.


https://www.youtube.com/watch?v=98czZRHIEgA&feature=youtu.be


이들 댄서들은 아트 댄스를 홍보하기 위해

러시아 노보로시스크(Novorossiysk)에 위치한

전쟁기념비 앞에서 선정적인 춤을 추고

이를 촬영한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처벌을 받게 됐다.

 

공개된 동영상에는 여성들이 전승 기념비를

배경으로 음악에 맞춰 온몸을 격렬하고 선정적으로

흔드는 트월킹(Twerking)이 담겨 있다.

 

이 트월킹 춤은 얼마전 초 러시아

무용학교 학예회에서 10대 여학생들이

춤을 춰 당국이 해당 학교를 임시 폐교 조치한 바 있다.

 

해당 동영상이 여론의 뭇매를 맞자 검찰은

“역사적인 전쟁기념비 앞에서 선정적인 춤을

추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며

이 여성들을 정식 기소했다.

 

법원은 이를 받아들여 3명에게는

각각 15일과 10일 금고형을,

다른 2명에 대해서는 벌금형을 선고했다.

 

남은 1명은 미성년자라는 이유로 부모에게 대신 벌금형을 부과했다.


2015-04-30 07;38;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