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전사 강하 훈련중 K-1 소총 떨어뜨려…엿새째 못찾아

2016년 6월 19일   School Stroy 에디터

Image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특수전사령부 예하 모 부대에서 낙하산 강하훈련 중 소총 1정을 분실했으나 엿새째 찾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

18일 군에 따르면 지난 13일 특전사 예하 모 부대가 낙하산 강하훈련을 위해 C-130 수송기를 타고 경기도 광주에 있는 훈련장으로 이동하던 중 A 하사가 700여m 상공에서 K-1 소총 1정을 떨어뜨렸다.

지상으로 떨어진 K-1 소총에는 실탄이 장전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아직 이 소총을 찾지 못하고 있다.

 

군의 한 관계자는 “공중에서 떨어지다 보니 수색 범위가 상당히 넓다”면서 “군 수송기 이동 경로를 중심으로 인근 지역까지 범위를 넓혀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thre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