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로의 아랫도리(?)를 처음 본 레즈비언과 게이가 보인 반응 (실험동영상)

▼기사 및 이미지 제공 : 속삭닷컴 이신우 기자

thumb_1481010349-0548172


레즈비언이 게이에게 음부를 보여줬다. 그리고 영상을 찍었다.

[속삭닷컴] 미국의 한 레즈비언 블로거가 게이인 남자 친구에게 자신의 성기를 보여주고 상대방의 반응을 동영상으로 촬영해 공개했다.

아리엘레 스카셀라라는 이 여성은 남자친구인 리야드 K에게 벌거벗은 몸과 함께 자신의 성기를 보여줬는데 그는 생애 처음으로 여성의 벗은 몸을 본 것이었다. 리야드의 첫 반응은 “와우! 예쁘다. 내가 생각했던 것 이상이다. 정말로 벌어지는 거지?”라고 한 것이었다. 리야드는 질의 모양새에 놀랐다는 반응을 보이면서 “정말 예쁘다”는 말을 되풀이했다.

두 사람은 자신의 몸의 은밀한 부위들을 서로에게 보여주는 모습을 동영상에 담았는데 아리엘레도 남성의 벗은 몸을 정면에서 본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한다.

리야드는 “많은 동성애 남성들은 여성의 음부에 대해 공포를 갖고 있는데 아리엘레는 내게 제대로 된 성교육을 해 줬다”고 말했다. 아리엘레는 자신의 질이 포르노물의 여배우들의 그것과 비교해 ‘표준적’이라고 리야드에게 설명해줬다.

한편 두사람이 찍은 동영상을 유튜브에서 본 이들 사이에선 논쟁이 붙었다. 비난도 있었지만 교육적 효과가 있다며 환영하는 이들도 많았다. 제임스 에일이라는 남성은 “내가 유튜브에서 보고 싶었던 동영상이다”고 말했다.

<▼영상출처: Riyadh K 유튜브>

<▼영상출처: Arielle Scarcella 유튜브>

▶ 관련기사
남아공에서 에이즈 치료제 대대적 임상시험
여성이라면, 관계 후에 꼭 해야 할 일
포르노 볼 때 사람들의 표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