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 맞춰 둥실둥실 떠 있는 구름(사진 3장)

▼사진출처 : facebook ‘Virgin Australia’


21


갈래갈래 찢어진 신기한 구름

호주의 항공사 버진 오스트레일리아가

9일 페이스북에 공개한

이미지로 현지 언론의

조명을 받은 사진이다.

퍼스에서 아들레이드로

날아가던 항공기에서

촬영된 구름은 신기하다.

한 덩어리로 뭉쳐져 있지 않고

갈래갈래 찢어져 있다.

솜사탕을 찢어 놓았다고

해도 될 것 같다.

우리의 가래떡을 연상시키기도 한다.

이 신기한 구름의

과학적 명칭은

웨이브 클라우드(파상운)이다.

구름이 높은 산과

충돌하면 일부는

높이 뜨고 일부는 내려앉으면서

떨어지게 된다.

다시 하나로 합쳐지지 전에

갈라진 상태가 신기한

구경거리이다.

사진 속 웨이브 클라우드는

비행기 아래에 펼쳐져 있어서

더욱 신비롭고

흔치도 않다는 평가다.

김재현 리포터

cats

21

<저작권자(c) 팝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