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얀 맨살에 ‘멜빵’ 입은 설리, 근데 뭔가(?) 보여요

▼사진출처 : 설리 인스타그램


20170123_1485131739_21236100_1


걸그룹 에프엑스 전 멤버이자 배우 설리가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였다.

23일 설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유분방한 표정이돋보이는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설리는 데님 멜빵을 입고 붉은색 벙거지 모자를 쓴 채 환한 미소를 지어보이고 있다.

특히 멜빵 바지 안에는 속옷을 입지 않은 듯한 과감한모습으로, 뽀얀 피부를 드러내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런데 문제는 한 누리꾼이 해당 사진에 “오른쪽 머리 밑부분을 보세요”라는 댓글로 설리의 신체 일부분이 ‘노출’되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다른 누리꾼들 역시 “사진 확대해서 보세요. 보이나 안 보이나”, “차라리 벗질 그랬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일부 팬들은 “설리가 저렇게 거리를 활보했나요? 이 사진에 야하다, 선정적이다 하는 거 이해가 가질 않아요”, “설리라서 까는 거 아닌가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설리는 영화 ‘리얼’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