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알려지지 않은, 영화 ‘신세계’의 뒷이야기 (사진 24장)

001

▲사진 출처: 네이버 검색/ 영화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MLBPARK) 이하

“너, 나하고 일 하나 같이 하자”

경찰청 수사 기획과 강 과장과 신분을 위장한 형사 이자성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신세계.

포털사이트에 ‘신세계’만을 검색해도 ‘신세계 2’가 연관 검색어 바로 밑을 자리할 만큼 그 인기와 관심은 뜨거웠다.

0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신세계 뒷이야기’란 제목과 함께 영화 ‘신세계’의 명장면들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게시된 사진에는 영화 속 인상 깊었던 장면들과 함께 알려지지 않은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자세한 설명이 담겨있다.

과거 신세계를 연출한 ‘박훈정’ 감독은, 영화 ‘대호’가 성공하면 신세계 속편을 연출하겠다고 밝혀 큰 주목을 받기도 했는데 ‘대호’가 흥행에 실패하자 많은 팬들이 ‘그래도 속편을 만들어달라’며 요구하는 상황까지 벌어진 바 있다.

많은 사람들이 몰랐던 ‘신세계’의 재밌는 뒷 이야기들을 아래 사진을 통해 자세히 알아보자.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6

17

18

19

20

21

22

23

24

나무궁무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관련기사

SM 직원이 바뀌면서 ‘데뷔 2순위’로 밀려난 아이돌

친구에게 ‘수면제’ 먹여 잠들게 한 후 벌인 ‘장기 매매’ 몰카 (동영상)

은밀히 거래되는 장기 매매 시장, ‘레드마켓’의 진실 (사진 10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