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현한테 너무했다고 욕먹고 있는 류화영 발언 (동영상)

KBS2 드라마 ‘매드독’이 화제인 가운데 지난 10일 제작발표회 당시 영상이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다름 아닌, 류화영과 홍수현의 서먹한 기류 때문이다.

특히 한 누리꾼은 같은 날 엑스포츠뉴스(Xportsnews)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영상을 통해 그 날의 어색한 분위기를 언급했다.

이날 류화영은 촬영 현장 분위기와 드라마에 대해서 말하던 중 배우 한명, 한명을 언급하기 시작했다.

“유지태 선배님, 도환오빠, 조재윤 선배님, 그리고 혜성오빠…”

그러나 화영은 홍수현에 대해 “홍수현 언니와는 아직 촬영을 못했는데요…”라고 언급했다. 영상에 따르면 순간 살짝 분위기가 서먹서먹해진다.

이어 화영은 “말주변이 없어서 죄송합니다”라고 더 적절히 표현하지 못한 것에 대해서 사과했다.

물론 어디까지나 영상을 통해서만 확인할 수 있어 정확한 분위기를 파악할 수 없으나 이를 본 누리꾼들 중 일부는 “노린 거 아님?”, “뭔가 그렇다”, “홍수현 표정. 뭔가 섭섭한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이젠 별 걸 가지고 다 깐다”, “저게 뭐가 어때서?” 등의 상반된 의견도 이어졌다.

다음은 당시 모습이 담긴 영상이다. 알아서 판단하시길.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 사진 및 영상 =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및 KBS2 ‘매드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