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가 극찬한 JYP 연습생 신류진, 알고보니 영화도 출연했다

엄청난 춤 실력을 보여준 JYP의 한 연습생이 화제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 믹스나인’에서는 기획사 투어 세 번째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양현석과 승리는 JYP 엔터테인먼트에 방문해 연습생 심사에 나섰다.

방탄소년단 티저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바 있던 JYP 에이스 신류진은 “JYP라는 이름에 먹칠을 하진 않을지 부담 되기도 한다. 근데 JYP 타이틀을 걸고 나왔으니까 9등 안에는 들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포부를 전했다.

양현석의 질문에 미소 짓던 신류진은 음악이 나오자 표정부터 변했다. 신류진은 여태까지 프로그램에 출연한 연습생보다 한 단계 뛰어난 춤 실력을 가지고 있었다.

양현석은 그녀의 춤을 보고 “왜 JYP 엔터테인먼트에서 에이스로, 무엇을 보고 내보냈는지 알겠다”며 “춤 출 때는 완전히 다른 여자가 된다. 나도 빨려들어갔다. 음악이 시작하면 눈빛이 변한다”고 극찬했다.

신류진의 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빵실빵실 웃는거 보다가 춤출 때 진짜 놀랐다” “손나은 같아 웃는거” “예쁘고 매력있더라 더 흥했으면”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신류진은 올해 초 개봉한 ‘더 킹’으로 얼굴을 알리기도 했다.

신류진은 ‘더 킹’에서 지민으로 출연했는데, 지민은 지역 유지의 아들이자 체육선생님에게 성희롱 및 폭행을 당하는 학생이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JTBC ‘믹스나인’ 캡쳐, 영화 ‘더 킹’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