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보아 커플 결별설 “건강하게 잘 다녀오라고…” 애정 과시했었는데

배우 주원, 가수 보아 커플이 결별설에 휩싸였다.

13일 엑스포츠뉴스는 주원, 보아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하고 동료로 돌아갔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 1월 열애를 인정하며 사랑을 키워나갔다.

특히 주원은 입대전 진행된 SBS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제작발표회에서 “우리 보아가 길지만, 어떻게 보면 길지 않은 시간이니 건강하게 잘 다녀오라고 했다”며 변함없는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또한 입대 전 두 사람이 일본에서 데이트를 즐겼던 모습 역시 재조명되고 있다.

당시 주원과 보아는 일본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며 짧은 일정을 보냈고, 보아는 일본에 남아 콘서트에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주원은 현재 백골부대 조교로 군 복무 중이다. 2019년 2월 15일 전역 예정. 보아는 올해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MC로 활약했다.

500일의 어텀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주원, 보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