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대에서 ‘결별’한 스타 커플 4

“군대가 뭐길래…”

잇따른 ‘곰신’ 스타 커플의 결별 소식이 전해졌다.

물론 수많은 이유가 있었겠지만 아무리 연예인이라고 한들, 군대란 가는 남자에게도 남는 여자에게도 결코 쉬운 일이 아닌 것을 보여주는 예가 아닐지.

그래서 오늘은 아쉽게도 ‘꽃신’을 신기 전, 즉 전역 전 결별을 인정한 스타들을 모아봤다.

1. 보아-주원

배우 주원과 가수 보아가 최근 열애 1년여만에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1월 주원, 보아는 열애를 인정한 바 있다.

13일 양측 소속사에 따르면 연상연하 커플로 공개 열애 중이던 주원과 보아는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하고 연예계 동료로 돌아갔다.

지난 5월 입대한 주원은 현재 백골부대 조교로 군 복무 중이다. 2019년 2월 15일 전역 예정이다.

2. 유인나-지현우

유인나와 지현우는 2012년 tvN 드라마 ‘인현왕후의 남자’에 남녀 주인공을 맡으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지현우가 유인나를 향한 감정을 공개적으로 드러냈고, 두 사람이 데이트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양측은 그 해 6월 공식 열애를 인정했고, 두 달 뒤인 8월 지현우는 군입대했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고 흘러 지현우의 제대 현장에 유인나가 등장하지 않자 일각에서는 두 사람의 결별설이 제기됐다.

당시 취재진들은 지현우에게 연인인 배우 유인나와 관련 질문했고 지현우는 표정이 굳으며 “그 질문은 좀”이라며 “대답하기 곤란하다”고 애써 말을 아꼈다

바로 이어 유인나는 서로 잘 만나고 있다고 밝혔지만 둘은 얼마 지나지 않아 결별을 인정했다.

알고 보니 이는 군복무 도중 겪은 결별이기에 서로가 서로를 배려해 일부러 뒤늦게 인정했다고 후에 밝히기도 했다.

3. 세븐-박한별

박한별은 지난 2014년 세븐과 12년 째 공개 열애를 끝냈다.

가수 세븐과 오랜 연인으로 알려졌던 박한별은 세븐이 군대에 간 뒤 자연스레 관계가 멀어져 헤어졌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세븐은 군 복무 중 안마방 출입 논란으로 대중의 질타를 받기도 했다.

과거 박한별 소속사는 한 매체를 통해 “결별 사실을 직접적으로 밝히지 않았던 이유는 세븐이 현재 군복무 중으로 힘든 군 생활 와중에 결별 기사로 또 한 번 회자되는 것을 원치 않았고 조금이나마 배려해주고 싶은 마음이었다”고 말했다.

4. 수지-이민호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3월 열애 사실을 인정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열애 인정 당시 두 사람은 교제한지 한 달째라는 사실을 전하기도 했다. 이후 두 차례 결별설이 제기됐지만 그때마다 이를 부인하며 굳건히 공개 연애를 지속해왔다.

하지만 오늘(16일), 두 사람은 결별을 공식 인정했다.

이민호, 수지 소속사 측은 “본인 확인 결과 결별한 것이 맞다”, “시기와 이유 등은 사생활이라 확인할 수 없다”라고 밝혔다.

현재 이민호는 지난 5월12일부터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 중이며 수지는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통해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 인스타그램 및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