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가 말하는 ‘성기 작은 남성’과 성관계할 때 만족도 더 높은 이유

송시현 기자 2017년 12월 5일 입력

성기 크기가 ‘성관계’의 만족도에 영향을 미칠까?

지난 4일 (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레드바이블은 성기가 작은 남성이 성적인 만족도를 더 높여준다는 전문가의 의견을 보도했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지역에서 성 상담가 및 치료사(Sex therapist)로 활동 중인 여성 엘리제바스 맥그래스(Elizabeth McGrath)는 남성 성기 크기에 대해 단호한 생각을 갖고 있었다.

그녀는 “남성들이 자신의 성기 크기에 집착할 필요가 전혀 없으며, 오히려 성기가 작은 남성이 여성의 성적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고 전했다.

엘리자베스는 대부분 사람들은 성기가 클수록 상대방의 성적 만족도를 높여준다고 생각하지만, 이것은 성적인 환상일 뿐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고 단언했다.

그녀의 말에 따르면 여성의 성적 만족을 느끼는 감각은 질 입구의 상돌기 부분과 클리토리스에 집중되어 있는데 성기가 얼마나 크고 굵은지가 중요한 것이 아닌, 얼마나 이 부분에 자극을 주느냐에 성적 만족도가 달려 있다고 한다.

성기가 얼마나 크고 굵은지가 중요한 것이 아닌, 얼마나 이 부분에 자극을 줄 수 있느냐가 중요하다는 것.

그러면서 엘리자베스는 성기가 작은 남성이 질 입구의 감각을 더 집중적으로 자극해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질 안쪽 부분은 전부 근육으로 이루어져 자극에 대한 성적 감각을 느끼기 힘들기 때문에 성기 크기와 성적 만족도가 비례한다는 것은 낭설이라고 전했다.

그렇다면 왜 남성들은 성기 크기에 집착할까?

전문가들은 남성의 성기가 남성성, 남성다움의 상징으로 여겨져 이것이 왜곡되어 생긴 판타지라고 분석한다.

또한 성 산업과 포르노가 발전하며 남성의 성기와 그 크기에 집착하는 이미지가 기형적으로 고착화되었다는 주장도 존재한다.

이에 대해서 전문가들은 “성관계는 상대방과의 대화라고 볼 수 있다”며 “상대방을 얼마나 배려하고 이해하며 공감하냐에 따라 만족도가 달라지는 것이다. 성기 크기에 대한 병적인 집착은 금물”이라고 조언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영화 ‘부기 나이트’,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