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시즌 2 확정, 아이유도 계속 나올까

‘효리네민박’ 시즌2 확정…겨울+新 게스트와 컴백

[TV리포트=김지현 기자] JTBC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이 확정됐다.

‘효리네 민박’은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실제 거주 중인 제주 집을 민박집으로 운영하며, 다양한 나이와 직업의 사람들과 함께 생활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시즌1에서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가수 아이유가 출연해, 시청자에게 ‘힐링’ 코드로 감동을 안겼다.

지난 9월 종영 이후 시즌2 제작을 원하는 시청자들의 요청이 꾸준히 이어졌고, 이에 제작진은 가을 내내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지속적으로 깊은 논의를 나눠 왔다.

그 결과 제주의 겨울을 담은 시즌2를 제작하기로 결정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앞서 ‘효리네 민박’ 시즌1에 출연했던 민박객들과 자연스럽게 쌓인 추억과 제작진과의 돈독해진 관계가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을 결정하는 데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후문이다.

따라서 ‘효리네 민박’ 시즌2의 제작진은 시즌1 당시와 동일한 PD, 작가들로 구성된다.

촬영은 내년 1월 중 시작될 예정이며 겨울의 제주, 겨울의 효리네 민박집 풍경을 담는다.

한편, 8일(금)부터는 ‘효리네 민박’ 시즌2 공식 홈페이지(http://tv.jtbc.joins.com/hyolee2)를 통해 민박 신청을 받는다.

>> 기사 이어보기

‘효리네민박’ 이상순도 인정한 이효리 미모 비결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이상순도 인정한 이효리의 미모비결이 공개됐다.

24일 JTBC ‘효리네민박’이 방송됐다.

어느덧 영업 마지막 날.

여느 때처럼 차를 우리던 이효리가 대뜸 이상순에 “내 얼굴 봐봐. 좋아지지 않았나?”라 물었다.

그 말 대로 이효리는 반짝이는 피부와 초롱초롱한 눈동자를 뽐낸 바.

이상순도 “맨질맨질해진 것 같다”라고 인정했다.

이에 이효리는 “어제 바다에 갔다 오지 않았나. 바다 가서 놀고 자고 그러니까 좋아졌다”라며 웃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JTBC

<저작권자(c) TV리포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