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숙제 중 나치 전투기, 조종사 유해 발굴해 학점 A+받은 학생

2018년 1월 4일

역사 숙제 중 나치 전투기, 조종사 유해 발굴해 A+받은 학생

덴마크 비에리제에 사는 다니엘 로 크리스티안-센 (14)는 학교 역사 숙제를 하고 있었음.

크리스티안-센은 숙제 관련해 아버지의 도움을 받고 싶어 아빠한테 말함.

아빠 : “너네 할아버지가 집 뒤편에 있는 농장에 전투기가 추락한 적 있다던데. 가볼까?

그렇게 금속 탐지기를 들고 농장에 방문.

그런데!!

나치 독일이 주력으로 쓴 ME 109 메서슈미트발견!!

추가로 독일군 조종사 유해까지 발견 ㄷㄷ

70년 전 독일군 조종사는 추락과 동시에 땅에 파묻혀 매장된 것이었음..

클라우스(아빠) “생전에 아버지가 허풍이 심해서 믿지 않았는데, 이게 사실이니 다른 이야기도 귀담아들을 걸 그랬다”며 아쉬워 함.

한편 조종사 유해 속엔 병사가 썼던 책과 지갑, 성경 등이 함께 발견되었으며, 2차 세계대전을 생생하게 증언해주는 사료를 발굴했다며 A+을 받음.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혐주의) “이게 정말 아빠의 순수한 사랑 맞나요?”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이거 아빠의 순수한 딸 사랑 맞나요?”라는 게시글이 화제가 되고 있다.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