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생 그림 같은 몽타주로 범인을 잡아낸 경찰

zeevl3y 기자 2018년 2월 12일 입력
						
						

만화 같은 그림의 몽타주로 경찰이 범인을 잡는데 실제 도움을 준 사연이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 일간 더썬에 의하면,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의 경찰은 몇 개의 선으로만 그려진 이 그림으로 절도범 응우옌 헝폭(44)을 체포할 수 있었다고 한다.

노숙자인 응우옌은 한 슈퍼마켓에서 점원이 자리를 잠시 비운사이 돈을 훔친 혐의로 수배를 받고 있었다.

랜캐스터 시의 경찰은 아이가 그린 그림 같은 몽타주를 내놓으며 키 163cm 정도이고 30세에서 40세 사이의 남미계 혹은 동양계 남성을 찾는다고 발표하였다. 또한 범인은 귀를 덮는 검은 머리를 하고 있으며 광대가 넓고 턱이 뾰족하다고 설명하였다.

경찰이 이 몽타주를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올리자 수많은 네티즌들이 즉시 이를 놀림감으로 삼기 시작했다.

트위터의 한 유저는 그림 속 범인이 가수 제이슨 므라즈가 아니냐는 농담을 던지기도 했고, 또 다른 유저는 “내 룸메이트와 닮았다”며 친구의 얼굴을 합성한 사진을 내놓기도 하였다.

하지만 랜캐스터 시의 경찰은 이러한 조롱에 답하며 “그림이 만화같아 보일 수는 있지만, 그림을 보고 한 경찰관은 기억을 더듬어 용의자일 수 있는 사람을 추정해냈다.”고 밝혔다.

그림과 설명으로 경찰은 응우옌을 용의자로 세워 사건의 목격자들에게 그의 사진을 보여주었고, 목격자들이 그를 알아보면서 마침내 체포하게 되었다고 한다.

온라인이슈팀<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The S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