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험자가 전하는 문신할 때 가장 조심해야 하는 것

문신을 생각하고 있다면, 반드시 고려해봐야 하는 것들이 있다.

최근 BJ 겸 유튜버 찬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문신을 할때! 가장 주의해야하는 점”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그는 자신의 몸을 시청자들에게 적나라하게 공개했다. 등과 가슴, 팔뚝 등에 그려진 문신을 보여준 그는 “너무 어릴 때 했다. 이걸 지워야 새로운 문신을 할 수 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또한 지우는 것도 쉽지 않다고 전했다. 그는 문신 하나를 보여주며 “두 번 지워도 이렇게 흐릿한 수준”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중독성이 진짜 있더라. 문신 안 한 분들은 아예 안 하는 걸 추천한다. 작은 거 하면 좀 더 큰 거 하고 싶어지더라”고 말했다.

문신하는 것에 대해서는 “나이 들어서 후회하는 거 말고 지금만 생각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덧붙여 “나보다 어린 친구들한테 해주는 말인데, 고등학교 때는 절대 하지 않는 게 좋다”고 전했다.

그 이유로 “고등학생인 너한테 문신을 해주는 건 그만큼 손님이 없다는 얘기”라며 “차라리 성인돼서 좋은 데 가서 하는 걸 추천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어릴 때 뭣도 모르고 하면 후회한다. 나중에 나처럼 양아치 소리 들을 수도 있다”고 셀프 디스해 웃음을 주기도 했다.

하지만 유튜버 찬은 문신에 대한 애정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문신에 대한 선입견이 점점 사라지고 있다”며 “의료기술이 발전하면 나중엔 (기존 문신을) 좀 더 쉽게 지울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