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방문했던 레드벨벳이 전한 ‘김정은’ 만난 후기

2018년 5월 11일

김정은 위원장을 실제로 만난 레드벨벳. 어땠을까?

지난달 1일 평양 공연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직접 만난 걸그룹 레드벨벳이 당시 상황을 전했다.

김정은 위원장을 실제로 만난 레드벨벳. 어땠을까? 지난달 1일 평양 공연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직접 만난 걸그룹 레드벨벳이 당시 상황을 전했다. 11일 문대인 대통령 초청으로 청와대에서 열린 남북평화

11일 문대인 대통령 초청으로 청와대에서 열린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예술단 초청 오찬에 참석한 레드벨벳. 레드벨벳은 오찬에 앞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 사람들이 저희 음악을 생소해 하면서도 박수를 많이 쳐주셨다”며 “김정은 위원장이 공연장에 오셨다는 것은 알았는데 공연이 끝난 뒤에 만난다는 사실은 알지 못했다. 따뜻한 모습이었다”고 밝혔다.

김정은 위원장을 실제로 만난 레드벨벳. 어땠을까? 지난달 1일 평양 공연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직접 만난 걸그룹 레드벨벳이 당시 상황을 전했다. 11일 문대인 대통령 초청으로 청와대에서 열린 남북평화

이어서 레드벨벳은 “평양에서 열리든 판문점 남측에서 열리든 그런 무대에 다시 한번 서고 싶다”고 전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자기 고모부를 대공포로 ‘터트려서’ 죽인 장본인인데….” “따뜻한 사람….?” “그럼 저기서 나쁘다고 그러나..?”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을 실제로 만난 레드벨벳. 어땠을까? 지난달 1일 평양 공연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직접 만난 걸그룹 레드벨벳이 당시 상황을 전했다. 11일 문대인 대통령 초청으로 청와대에서 열린 남북평화

한편, 이날 행사에는 레드벨벳 외에 평양 공연을 총괄 지휘한 윤상 음악감독과 가수 조용필, 최진희, 강산에, 이선희, 윤도현, 백지영, 정인, 알리, 서현, 피아니스트 등이 참석했다.

김정은 위원장을 실제로 만난 레드벨벳. 어땠을까? 지난달 1일 평양 공연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직접 만난 걸그룹 레드벨벳이 당시 상황을 전했다. 11일 문대인 대통령 초청으로 청와대에서 열린 남북평화

또한 남북정상회담에서 만찬과 환송 공연을 한 피아니스트 정재일, 해금 연주자 강은일, 기타리스트 이병우, ‘바람이 불어오는 곳’을 부른 오연준 군도 참여했다.

온라인 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