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 주연’ 영화 ‘범죄도시 2’ 제작 확정

송시현 기자 2018년 7월 2일 입력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영화 ‘범죄도시’의 배우 마동석이 강윤성 감독과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다.

투자배급사 키위미디어그룹은 ‘범죄도시’ 속편 제작을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범죄도시’는 지난해 추석 연휴에 개봉해 688만 명을 동원한 작품. 청소년관람 불가 등급 영화로는 역대 흥행 3위를, VOD 등 부가판권 매출은 1위를 기록했다.

‘범죄도시2’는 내년 중순 촬영에 돌입하며 전편에 이어 강윤성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마동석이 주연을 맡는다.

전편에서 통쾌한 ‘사이다 액션’을 보여준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 분)가 새로운 강력 범죄와 맞닥뜨리는 내용으로, 현재 시나리오 작업 중이다.

키위미디어그룹 영화사업본부를 총괄하는 장원석 프로듀서는 “전편은 청불 등급이었지만 2편은 통쾌한 마동석표 형사 액션을 더 많은 관객이 즐길 수 있도록 15세 관람가 등급을 염두에 두고 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fusion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