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일본 폭우로 심각한 피해상황… 사망자 100여명 발생

전소리 기자 2018년 7월 9일 입력
						
						

일본에서 폭우가 내리면서 사망자가 100명 넘게 발생했다.

일본 현지 매체에 따르면 일본 서부지역에서 내린 폭우로 인해 9일 현재까지 사망자가 100명을 넘은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히로시마현, 에히메현에서 많은 사망자가 발생했으며 사망자 외에도 생사가 아직 확인되지 않은 주민들이 50명이 넘는 상황이다.

피해 지역에서는 주민에 대한 구조와 수색 활동이 이어지고 있다.

그러나 폭우로 지반이 약화한 곳이 많아 희생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높은 실정이다.

일본 폭우에 따른 피해지역 지원에 나선 구조대원들은 “7년 전 도호쿠 지역을 집어삼킨 동일본대지진 당시 쓰나미가 떠오른다”며 현장에서 어려움을 전하고 있다.

일본에서 내린 폭우는 평소 7월에 내렸던 강수량보다 무려 3배에 달할 정도다. 이는 1976년 이후 최대치다.

현재 피해 지역에서 구조 활동이 진행되고 있으며 폭우로 지반이 약화된 곳이 많아 희생자가 더 증가할 가능성이 있다.

한편 폭우 피해를 입지 않은 일본 동남부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지바현 인근 바다에서 규모 6 지진이 발생했으며 이로 인한 인명 피해는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전소리 기자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영상=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