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지연, 열애설만 두번째‥ 연인vs친구 ‘누구 말을 믿으라는 거야’

gaa1003 기자 2018년 8월 8일 입력
						
						

정준영과 티아라 출신 지연은 정말 무슨 사이일까.

8일 오전 일간스포츠는 정준영과 지연이 1년째 교제중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두 사람 측근의 말을 빌려 “(본인 입으로 직접) 잘 만나고 있다고 하더라”며 커플임을 전했다.

정준영과 지연의 열애설은 지난해 4월에도 한차례 불거진 바 있다. 당시 두 사람은 ‘사실무근’, ‘연인 관계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지만, 매체는 그때부터 현재까지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음악이라는 공통분모, 지인들과의 모임을 통해 동료에서 연인으로 발전했다는 두 사람. 그렇다면 이번 보도에 각 소속사는 어떤 입장을 보였을까.

지연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정준영과의 열애는 ‘또’, ‘사실무근’이라고 전했다. 지연이 현재 누군가를 만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는 것. 정준영 측 역시 지연과는 연인이 아닌 친구 사이라고 일축했다.

‘잘 만나고 있다 VS 친구 사이’

사람들은 대체 누구의 말을 믿어야 하는 걸까.

“지연 이미 누구랑 공개 열애한 적이 있어서 불편한가보네”

“젊은 남녀가 연애하는 게 뭐 잘못됐나?”

“사실 두 사람 연애에 다들 관심 없어요ㅋㅋㅋㅋㅋㅋ”

한편 정준영은 현재 KBS2 ‘1박2일’과 tvN ‘짠내투어’에 고정 출연 중이며, 지연은 티아라 해체 후 올해 4월 중국 기획사 롱전과 전속계약을 맺어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안가을 기자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