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신서유기’ 촬영 중 접한 부친상 비보

School Stroy 기자 2018년 8월 10일 입력
						
						

방송인 강호동이 부친상을 당했다.

10일 소속사 SM C&C는 “강호동 씨 부친께서 오늘 오전 6시 30분 별세하셨다”고 밝혔다. 강호동의 아버지인 강태중 씨는 숙환으로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장례는 가족, 친지 분들과 조용히 치르려고 한다.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드린다”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전했다.

현재 tvN ‘신서유기5’ 촬영을 위해 해외에 머물고 있던 강호동은 비보를 전해 듣고는 급히 귀국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소식을 접한 팬들 역시 “잘 보내드리세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0173****)”, “임종도 못 보고… 안타깝네요 (rlrh****)”, “강호동씨 힘내세요!!( minh****)” 등 슬픔을 함께 나눴다.

안가을 기자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연합뉴스, M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