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에쿠스도 모자라 이번엔 아반떼 화재… 무서워서 타겠나

gaa1003 기자 2018년 8월 10일 입력
						
						

BMW, 에쿠스에 이어 아반떼에서도 화재가 발생했다. 대체 이게 무슨 난리일까.

9일 에쿠스 승용차에 불이 나 1명이 크게 다치고, 1명은 사망한 데 이어 달리던 아반떼 승용차(2013년식 아반떼 MD 모델)에서도 화재가 발생하는 사건이 일어났다.

같은 날 오후 4시 50분께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광교방음터널 부근을 달리던 A(68•여)씨의 아반떼 승용차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차량 전면부를 태웠다.

다행히 소방대에 빠른 대처에 불은15분 만에 진화됐고, 인명피해도 없었다.

당시 A씨는 경북 안동에서 출발해 상당한 거리를 주행, 갑자기 보닛에서 연기가 발생해 갓길에 차를 세운 뒤 피신했다고 진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안가을 기자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