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창 능력자 노래 못한다는 조수애 막말에 원조가수 바다가 보인 반응

School Stroy 기자 2018년 8월 13일 입력
						
						

조수애 JTBC 아나운서가 ‘히든싱어5’에서 배려심 없는 태도로 사람들의 입방아에 오르고 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는 가수 바다편으로 꾸며져 모창 능력자들과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다양한 판정단들은 모창 능력자들 사이에서 바다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하지만 문제는 2라운드에서 발생했다. 2라운드 직후 조수애 아나운서가 “그래도 (바다가) 아닌 것 같은 사람은 알겠다. 그냥 노래를 좀 못하는 것 같다”라며 바다가 아닌 사람으로 3번을 지목해 논란이 된 것.


그녀 발언에 MC 전현무는 “3번이 바다여도 노래를 못한 거네요?”라고 되물었고, 원조 가수 바다는 “제가 3번에 있었으면 정말 기분 나빴겠어요. 제가 3번에 있을 수도 있는데 참 기분이 그러네요”라며 불쾌한 기색을 드러냈다.

조수애 아나운서의 실력 지적에도 불구, 3번 모창 능력자는 이날 바다를 꺾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방송 이후 시청자들은 “바다 인성은 뭐 알아주죠.. 3번 일반인 대신 한방 먹여주는 겁니다 (gtki****)”, “사람 말이 아 다르고 어 다른데… 왜 저랬을까..( puns****)”, “머리빈거 자랑하려고 나왔니 (dmst****)”등의 반응을 보였다.

안가을 기자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조수애 아나운서 SNS, JTBC ‘히든싱어5’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