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지민이 전현무에게 서운했던 이유

슬기 윤 기자 2018년 10월 12일 입력
						
						

지난 11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 시즌4’에 새롭게 바뀐 MC들과 함께 한지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한지민은 MC 전현무에게 “꼭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지민은 “전현무가 예전 방송에서 저랑 친하다고 전화를 걸었다”고 입을 열었다.

그녀는 “당시 제 전화번호는 새로 바뀌었다. 전화를 안 받자 전현무 씨가 방송에서 제가 거짓말로 번호 알려줬다고 말하는 거다”고 했다.

하지만 한지민은 “전현무 씨에게 바뀐 번호로 문자를 보냈었다. 해당 방송에서 전현무가 웃기려고 굳이 옛날 번호로 전화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전현무는 “내가 웃기려고? 왜 웃기려고 옛날 번호로 했겠냐”고 말 했다.

이어 한지민은 “그래서 제가 방송을 보고 ‘왜 다른 번호로 전화했냐’고 문자를 보냈다”고 말 했다.

이를 들은 전현무는 “모르는 번호로 왔다”고 변명했다. 한지민 씨는 “와 연기 잘하시네요. 제가 그때 서운했다”고 말 해 웃음을 안겼다.

윤슬기 기자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해피투게더’ 방송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