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중단한 한성주 최근 근황 ㄷㄷㄷ (+사진)

2019년 4월 29일
						
						

수 년 동안 방송 활동을 하지 않았던 한성주(45) 전 아나운서의 근황이 공개됐다.

29일 한국일보 보도에 따르면 한성주 전 아나운서는 현재 원예치료전문가로 서울대병원에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원예치료는 식물, 정원 가꾸기 등을 통해 심신 치료나 재활을 도모하는 학문이다.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한 전 아나운서는 서울 연건동에 위치한 서울대병원 본원 신경과 소속 연구원으로 재직 중이다. 서울대병원 측 관계자는 “병원에서 직접 채용한 직원은 아니나, 신경과에서 개인 연구원 신분으로 일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성주 전 아나운서는 지난 2011년 교제하던 연인이 사생활 영상을 유출한 후로 방송 활동을 전면 중단했다. 이후 그녀는 학업에 매진, 단국대 일반대학원 보건학과에서 원예치료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지난해 11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정신의학 관련 학회 홈페이지에 게시된 한씨의 소개글을 보면, 치매환자들을 위한 원예 치료를 주로 연구해 왔고, 최근에는 서울대병원 김만호 교수와 인지 능력 저하를 개선하기 위한 기능성 식품 연구를 하고 있다.

한성주 전 아나운서는 지난 2016년 12월 제출한 박사 학위 논문에서 자신의 심경을 밝히기도 했다. 논문 서두에 그녀는 “험난한 시련 앞에서도 묵묵히 자신의 자리를 지키고 가족의 울타리가 되어준 오빠와, 힘든 시간을 기도로 이겨내 주신 부모님께 뜨거운 마음을 전한다”라고 썼다.

한편 한성주 전 아나운서는 1994년 미스코리아 진에 선발된 뒤 1996년 SBS 공채 아나운서로 방송 생활을 시작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한국일보,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