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고속버스에서 성.추.행 당한 사실 폭로한 유명 유튜버…

2019년 8월 7일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서 꽁지는 “지난 3일 고속터미널역에서 출발하여 동대구역으로 가는 고속버스안에서 성추행을 당했다”며 피해 당시의 상황을 자세히 설명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당시 꽁지는 고속버스에서 잠이 들었는데 옆에 앉았던 사람이 그의 가슴을 만지며 성.추.행을 했다.

꽁지는 “정신이 확 들었는데 상대방의 행동을 지켜보려고 계속 자는 척을 했다”고 밝혔다.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성.추.행이라는 확신이 들자 꽁지는 남성의 팔뚝을 낚아채 “안 자고 있었다. 너가 두 번이나 만질 동안”이라고 말했다.

무엇보다 꽁지의 남편이 경찰이었다. 그는 즉시 남편에게 전화해 이 사실을 알렸고, 남편이 경찰에 신고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넘게 보유한 유명 유튜버가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5일 유튜버 꽁지는 “고속버스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10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꽁지는 남성과 가까운 휴게소에서 내린 뒤 경찰을 기다리면서도 언쟁을 벌였다.

영상 안에서 피의자는 “잠깐 정신이 나갔었나보다”라며 “진짜 원래 그런 사람 아니다. 누구한테 살면서 나쁜 짓한 적 없는데 내가 미친놈이다”라고 호소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꽁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