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삼성 불매’ 선언한 엑소 멤버

2019년 8월 14일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있는 아이돌 그룹 ‘엑소’의 중국인 멤버가 갑자기 삼성전자 보이콧을 선언했다.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있는 아이돌 그룹 ‘엑소’의 중국인 멤버가 갑자기 삼성전자 보이콧을 선언했다. 지난 13일 엑소의 중국인 멤버 레이의 소속사 ‘공작실’은 삼성전자 모델 계약 해지 를 공식

지난 13일 엑소의 중국인 멤버 레이의 소속사 ‘공작실’은 삼성전자 모델 계약 해지 를 공식 웨이보에 통보했다.

레이(엑소) 소속사 공작실은 삼성전자 글로벌 웹사이트 국가 표시가’하나의 중국’ 원칙을 위반했다고 목소리를 높이고있다.

소속사 공작실은 “나라주권과 영토보전에 대해 애매한 한행위이며 중국 민족의 뜻에 손상을 입혔다.”며 “강한 유감을 표하며 절대로 용인할수 없다고” 입장을 굳혔다.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있는 아이돌 그룹 ‘엑소’의 중국인 멤버가 갑자기 삼성전자 보이콧을 선언했다. 지난 13일 엑소의 중국인 멤버 레이의 소속사 ‘공작실’은 삼성전자 모델 계약 해지 를 공식

지금 중국에서는 ‘하나의 중국’ 원칙을 지키지 않는 기업들이 보이콧리스트에 오르고있다.

‘하나의 중국’ 이라는 의미는 중국 대륙과 홍콩, 마카오, 타이완은 나뉠 수 없는 하나이고 따라서 합법적인 중국의 정부는 오직 하나라는 원칙 또는 이데올로기 라는 뜻이다.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있는 아이돌 그룹 ‘엑소’의 중국인 멤버가 갑자기 삼성전자 보이콧을 선언했다. 지난 13일 엑소의 중국인 멤버 레이의 소속사 ‘공작실’은 삼성전자 모델 계약 해지 를 공식

현재 중국의 연예인 레이 뿐만 아니라 모델 류원은 코치와 계약을, 배우 양미는 베르사체와 계약을 해지했다.

이어 인민 일보 에서는 “중국에서 사업을 이어갈려면 중국 법에 따라야하고 규법을 어기는 다국적 기업은 베제해야한다.”며 ‘하나의 중국’에 대하여 강조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위키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