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스트가 직접 밝힌 살이 빠진 진짜 이유

2019년 8월 26일

지난 6월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여성 스트리머를 성.희.롱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BJ 감스트가 2개월여 만에 복귀했다.

지난 6월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여성 스트리머를 성.희.롱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BJ 감스트가 2개월여 만에 복귀했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 TV 개인 방송을 켜서 다시 시청자들을 찾았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 TV 개인 방송을 켜서 다시 시청자들을 찾았다.

이날 방송에서 감스트는 자신이 당시 한 발언을 사과했고, 그간 반성하며 살았다는 점을 밝혔다.

지난 6월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여성 스트리머를 성.희.롱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BJ 감스트가 2개월여 만에 복귀했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 TV 개인 방송을 켜서 다시 시청자들을 찾았다.

그는 “저의 부족함으로 피해를 드린 그분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진심으로 반성하고자 제 자신을 많이 채찍질 했습니다. 제 자신에게 너무 화가 났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제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며 살아간다는 것을 방송으로 보여드리겠다. 아직도 사람을 만나는 것이 두렵고 무섭다. 그 기간 동안 솔직히 나쁜 생각도 들었다”고 설명했다.

지난 6월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여성 스트리머를 성.희.롱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BJ 감스트가 2개월여 만에 복귀했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 TV 개인 방송을 켜서 다시 시청자들을 찾았다. 지난 6월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여성 스트리머를 성.희.롱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BJ 감스트가 2개월여 만에 복귀했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 TV 개인 방송을 켜서 다시 시청자들을 찾았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 감스트는 과거와는 확연히 다르게 여윈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감스트는 다음날 방송에서 살 빠진 것에 대해 “감량을 하려고 뺀 것은 아니다. 음식을 먹으면 계속 토를 하게 되더라. 2개월 사이에 27kg가 빠졌다. 살이 너무 빠져서 옷을 다시 사야 했는데, 그런 방송을 할까 생각도 했지만 그 사건 이후 단 한 번도 번화가를 나가보지 못했다”고 말했다.

지난 6월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여성 스트리머를 성.희.롱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BJ 감스트가 2개월여 만에 복귀했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 TV 개인 방송을 켜서 다시 시청자들을 찾았다.

아울러 감스트는 “반성과 자숙의 의미로 올해는 별풍선을 받지 않겠다. 아프리카 TV에서 별풍선 차단을 할 수 없다고 해서 이후 받는 모든 별풍은 개인의 영리적인 목적이 아닌 직원들 임금과 기부를 위해 사용하겠다”는 뜻을 전하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감스트 아프리카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