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검진에서 악성종양 발견” 용기내어 고백한 여배우

2019년 8월 29일

한 여배우가 시험관 시술을 한 사연과 악성종양이 발견된 사실을 고백했다.

한 여배우가 시험관 시술을 한 사연과 악성종양이 발견된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한 배우 신동미는 ’세상을 바꾸는 15분’(세바시)으로 첫 강연에 나섰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한 배우 신동미는 ’세상을 바꾸는 15분’(세바시)으로 첫 강연에 나섰다.

신동미는 강연에서 “작년에 건강검진을 받았었다”라며 “악성종양이 있다고 하더라”고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그는 “하늘이 무너진 것 같았었고, (준비하던) 시험관 시술도 실패했다”고 알렸다.

신동미는 “나이가 있다 보니깐 아이를 갖고 싶어서 열심히 준비했는데 시술이 실패했다”고 고백하며 “사람으로서, 여자로서 완전히 자존감이 바닥을 쳤다”고 털어놨다.

한 여배우가 시험관 시술을 한 사연과 악성종양이 발견된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한 배우 신동미는 ’세상을 바꾸는 15분’(세바시)으로 첫 강연에 나섰다.

또한 그는 “사실 나이가 있으니깐 촬영장에서도 틈틈이 주사를 놓고 그랬다”고 밝혔다. 이어 “(주사를 했는데도)안 되겠다 싶어서 작년에 회사에다가 시험관 시술을 할 것이라고 선언했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신동미는 악성종양에 대해서 “그때는 악성종양으로 발견됐는데 지금은 아니다. 추적 관찰하는 상태”라고 전하며 “건강에는 문제가 없다”라고 고백했다.

한 여배우가 시험관 시술을 한 사연과 악성종양이 발견된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한 배우 신동미는 ’세상을 바꾸는 15분’(세바시)으로 첫 강연에 나섰다.

한편 신동미는 MBC 공채 탤런트로 데뷔 후 오랜 무명 시절을 겪었던 사연도 공개했다.

그는 “학교에서 1등은 사회에서 1등은 아니었다. 나는 쭉 단역이었다”라며 “항상 내 역할엔 숫자가 붙었다. 친구 1, 카페직원 2, 이런 식으로 말이다”라고 말하며 “내 역할에 이름이 붙는 게 소원이었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그는 “미니시리즈 주역으로 캐스팅되고도 소속사가 없어서 작품을 할 수 없었다”라며 “모든 걸 내려놓고 바닥에서 다시 시작했다. 작품을 가리지 않고 모두 출연했다”라고 말했다.

한 여배우가 시험관 시술을 한 사연과 악성종양이 발견된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한 배우 신동미는 ’세상을 바꾸는 15분’(세바시)으로 첫 강연에 나섰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캡처본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