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감.옥 보낸 박해미 아들이 현재 하고 있는 활동…

2019년 8월 30일

배우 박해미의 아들 황성재가 뮤지컬 배우로 데뷔한 소감을 밝혔다.

배우 박해미의 아들 황성재가 뮤지컬 배우로 데뷔한 소감을 밝혔다. 황성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배우 열정 배우 관객이 좋아하는 배우 관계자들이 좋아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더 좋은 배우가 돼서 꼭

황성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배우 열정 배우 관객이 좋아하는 배우 관계자들이 좋아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더 좋은 배우가 돼서 꼭 관객과 공감하는 감동하는 배우가 돼서 더 좋은 배우가 될 겁니다!”라며 소감을 적은 글을 올렸다.

배우 박해미의 아들 황성재가 뮤지컬 배우로 데뷔한 소감을 밝혔다. 황성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배우 열정 배우 관객이 좋아하는 배우 관계자들이 좋아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더 좋은 배우가 돼서 꼭

이어 그는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 사랑해주시는 분들 모두 너무 감사합니다. 정말 꼭 보답하겠급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사람들에게 피해드리지 말자!”라고 덧붙였다.

배우 박해미의 아들 황성재가 뮤지컬 배우로 데뷔한 소감을 밝혔다. 황성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배우 열정 배우 관객이 좋아하는 배우 관계자들이 좋아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더 좋은 배우가 돼서 꼭 배우 박해미의 아들 황성재가 뮤지컬 배우로 데뷔한 소감을 밝혔다. 황성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배우 열정 배우 관객이 좋아하는 배우 관계자들이 좋아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더 좋은 배우가 돼서 꼭

황성재는 뮤지컬 ‘쏘왓?!(So What)으로 데뷔했다. ‘쏘왓?!’은 독일 극작가 프랑크 베데킨트(1864∼1918)의 대표작 ‘사춘기’를 각색한 랩 뮤지컬로 해미뮤지컬컴퍼니 대표인 박해미가 기획과 제작, 총감독을 맡았다.

<다음은 황성재 SNS 글 전문 >

좋은 배우, 열정 배우, 관객이 좋아하는 배우, 관계자들이 좋아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더 좋은 배우가 돼서 꼭 관객과 공감하는, 감동하는 배우가 돼서 더 좋은 배우가 될 겁니다.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 사랑해주시는 분들 모두 너무 감사합니다. 정말 꼭 보답하겠습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사람들에게 피해드리지 말자!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황성재 SNS,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