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가 폭로한 뒤 양예원이 직접 올린 글..

2019년 9월 9일

양예원이 남자친구 이 모 씨가 올린 페이스북 글에 대한 반응을 보였다.

남자친구가 폭로한 뒤 양예원이 직접 올린 글..

앞서 양예원의 남자친구 이 씨는 페이스북에 “양예원 소름이네”라고 말하며 “그동안 믿고 지켜준 남자친구가 길고 굵직하게 글을 다 올려버려야 하나요? 여러분”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이 씨가 양예원과 관련한 폭로글을 준비 중인 것이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남자친구가 폭로한 뒤 양예원이 직접 올린 글..

‘양예원 사건’ 당시 양예원의 곁을 지켰던 그가 갑자기 변심한 것에 대해 사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지금, 양예원 역시 페이스북 게시글을 올렸다.

앞서 양예원은 이 씨와 관련한 기사를 공유했다. 기사 제목은 ‘양예원 남자친구 변심?…”양예원 소름이네”‘였다. 별다른 코멘트는 없었다.

남자친구가 폭로한 뒤 양예원이 직접 올린 글..

이후 양예원은 해당 게시글을 삭제한 뒤 다른 캡쳐 사진을 추가로 올렸다.

이는 한 누리꾼이 쓴 글이며, 여기에는 “양예원 남친의 밑도 끝도 없는 게시글로 양예원은 또 한 번 구설수에 올랐다”며 “그의 글에 호기심을 갖는 사람들은 뭔가 있나 보다 솔깃하고 궁금함이 폭발하는 것 같다”고 적혀 있었다.

남자친구가 폭로한 뒤 양예원이 직접 올린 글.. 남자친구가 폭로한 뒤 양예원이 직접 올린 글..

또 “이쪽에서 보면 차라리 그렇게 소름이니 뭐니 하는 게 뭔 소린지 알지 못하고 알 길이 없다. 그래서 이런 뜬금 맞은 말로 이루어지는 추상적인 가해가 어리둥절하다 못해 딱하다”며 “양예원이 바라는 건 남친이 뭘 아는데 침묵하는 게 아니라 뭘 알면 말 똑바로 전하라는 것”이라고 옹호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