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엘 음.주.운.전 터진 후 스윙스가 올린 게시물…

2019년 9월 10일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이자 래퍼 노엘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가운데, 소속사 사장 스윙스가 올린 게시글에 누리꾼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노엘 음.주.운.전 터진 후 스윙스가 올린 게시물...

스윙스는 저스트 뮤직과 인디고 뮤직의 수장이다. 노엘은 인디고 뮤직 소속 아티스트다.

노엘은 지난 7일 새벽 2시 40분경 서울시 마포구 광흥창역 부근에서 벤츠 차량을 끌고 음.주.운.전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노엘 음.주.운.전 터진 후 스윙스가 올린 게시물...

당시 노엘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3%였다.

무엇보다 당시 노엘이 뻉소니까지 하고 피해 차량인 오토바이 운전자에게 금품으로 합의를 하려고 시도했다는 의혹까지 나와 논란이 더욱 커진 상태다.

노엘 음.주.운.전 터진 후 스윙스가 올린 게시물...

노엘 음.주.운.전 터진 후 스윙스가 올린 게시물...

이 가운데 노엘의 소속사 사장인 스윙스가 주목받고 있다. 일부 누리꾼들은 스윙스의 인스타그램에 “범죄 레이블” “아티스트 관리 잘해라” “진짜 문제 많은 레이블이다”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실제 저스트뮤직 소속 블랙넛은 성.희.롱 가사를 써 재판까지 받았고, 씨잼은 마.약 혐의로 구속까지 됐으며, 인디고 뮤직의 다른 아티스트 영비는 학교폭력 가해자로 밝혀지기도 했다.

노엘 음.주.운.전 터진 후 스윙스가 올린 게시물...

스윙스는 노엘의 음.주.운.전과 관련해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았지만, 사건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후드티를 뒤집어쓰고 미소를 짓는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스윙스는 “진심 ‘비트 메이킹’ 시작한 이후 음악이 너무 좋아지고 있다. 고맙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사건 터졌는데 분위기 파악을 못하네”라며 스윙스를 질타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MBC ‘뉴스데스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