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가 이상형” 방송에서 장동민에게 고백받은 여자 연예인

2019년 9월 11일
						
						

개그맨 장동민이 방송에서 깜짝 고백을 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 장동민은 학자금 대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을 위해 기부금 마련에 나섰다.

이날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그리고 장동민은 이탈리안 레스토랑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돈을 모았다.

특별 게스트로 가수 솔비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 중에서 장동민은 특히 솔비에게 호감을 보였다.

솔비와 장동민은 영업 전 거리로 함께 나가 홍보에 나섰다.

같이 걸어가던 중 솔비가 버스 광고 속 사진을 가리키며 장동민에게 “오빠, 이런 얼굴 좋아해?”라고 물었다. 그러자 장동민은 “아니, 나는 너. 너 같은 얼굴을 좋아하지”라고 말했다.

장동민의 갑작스러운 고백에 솔비는 “나 같은 스타일? 생긴 것?”이라고 되물었고, 장동민은 “두루두루”라고 대답했다.

이날 방송 내내 두 사람은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주방에서 열일하는 장동민을 향해 솔비는 “자세가 나온다”고 칭찬하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N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