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 넣은 이강인이 오늘 세워버린 ‘역대급’ 기록..

2019년 9월 26일

드디어 발렌시아의 이강인이 골맛을 봤다.

골 넣은 이강인이 오늘 세워버린'역대급' 기록..

26일 새벽 4시(한국시간)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발렌시아와 헤타페의 경기에서 이강인이 첫 리그 선발 출전을 했다.

발렌시아는 전반 30분과 34분 막시 고메스, 전반 39분 이강인의 골에 힘입어 전반 1분 제이미 마타, 후반 21분 제이슨, 후반 24분 앙헬 로드리게스가 한 골씩 넣은 헤타페와 3-3 무승부를 거뒀다.

골 넣은 이강인이 오늘 세워버린'역대급' 기록..

이날 경기에서 이강인은 73분 간 활약하며 멋진 모습을 발렌시아 홈 팬들에게 선보였다. 막시 고메스의 두 골의 기점 역할을 했을 뿐만 아니라 직접 골까지 넣으며 맹활약했다.

골 넣은 이강인이 오늘 세워버린'역대급' 기록..

2001년생으로 올해 18세인 이강인. 그가 오늘 세운 또 하나의 엄청난 기록이 있다.

이강인은 발렌시아 역사상 최연소로 리그 선발로 데뷔한 선수로 등극했다. 이전 기록은 모모 시소코가 가지고 있는 18세 326일이었지만 이강인이 18세 218일로 갱신했다.

골 넣은 이강인이 오늘 세워버린'역대급' 기록..

골 넣은 이강인이 오늘 세워버린'역대급' 기록..

아울러 이강인은 축구 전문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에서도 팀 내 평점 2위인 7.3점을 받으며 활약을 인정받았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