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향, 박혁권 결별사실을 밝힐 수 없는 진짜 이유

2019년 12월 24일   정 용재 에디터

배우 박혁권과 조수향이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각 소속사는 ‘이에 대해 알려줄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혀 화제를 모으고있다,

 

 

24일 “20세 나이차이로 화제를 모았던 박혁권, 조수향이 얼마 전 연인 관계를 정리하고 선후배 사이로 돌아갔다”는 보도가 나와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이에 대해 박혁권 소속사 미스틱스토리와 조수향 소속사 눈컴퍼니 관계자는 “배우의 사생활 영역”이라며 “결별과 관련해 따로 언급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박혁권과 조수향은 지난 3월 스무 살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2년 전부터 열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으며, 박혁권이 거주 중인 제주도에 조수향이 자주 찾아간다는 목격담도 등장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열애에 대해서도 인정도 부인도 하지 않고 ‘배우 사생활 문제’라는 입장을 취했다.

 

 

박혁권은 지난 4월 SBS ‘녹두꽃’ 제작발표회에서도 조수향과 관련된 질문에 “작품 이야기만 하겠다”며 말을 아꼈다.

 

 

한편, 박혁권은 MBC ‘하얀거탑’, JTBC ‘아내의 자격’, JTBC ‘밀회’, SBS ‘육룡이 나르샤’,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SBS ‘여우각시별’ 등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조수향은 영화 ‘들꽃’으로 데뷔해 KBS2 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 MBC ‘역도요정 김복주’ ‘세가지색 판타지-생동성 연애’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