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소름끼치는 아임뚜렛 근황….(feat.신곡)

2020년 1월 20일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아랑곳 하지 않고 오히려 ‘뻔뻔한’ 모습을 보였다.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홍정오는 “저는 부계정이 단 하나도 없으며 사칭 계정에 대해서는 변호사님과 상의했습니다”고 말하며 “젠이뚜 상표출원 심사가 끝나는 즉시 구글본사에 협조 요청하여 모조리 고소장 제출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는 비난받아 마땅한 사람이지만 사칭이 저의 부계정이라고 생각한 사람들은 더욱 분노했고 수 많은 오해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제가 치러야 할 벌이 있다면 받겠다. 하지만 저를 죽이려고 악의적으로 콘텐츠를 생산하는 모든 분들 또한 처벌을 피할 수 없을 것입니다”라고 덧붙였다.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그는 “나를 죽이지 못하는 시련은 오히려 나를 더 강하게 만들어 줌” “아무렴 fxxxing don’t care 난 이제 더 나은 삶 따윈 누리지 못해” “나도 마찬가지야 그냥 나의 길을 갈 뿐”이라는 가사로 자신의 현상황을 설명했다.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무엇보다 그는 자신을 둘러싼 비난에 대한 ‘랩’ 노래를 부르는 영상을 공개했다.

노란색 가발을 쓰고 마이크 앞에 선 홍정오는 ‘몰락’이라는 곡을 부르며 자신이 조작 논란 후 몰락 중이며 ‘죽어 마땅한 사람’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유튜브하다 인생 말아먹은 레전드. 어린 애들 따라하지 말어 귀에 새겨”라고 말하기도 했다.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사람들을 속여 사회적 질타를 받은 와중에도 반성은커녕 랩을 하는 그의 태도에 누리꾼들은 분노했다.

1분 50초 가량 되는 그의 노래 영상은 20만 뷰에 가까운 조회수를 기록했지만 비난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틱’ 장애를 흉내내 조작 논란에 휩싸였던 유튜버 아임뚜렛 홍정오가 ‘신곡’을 발표했다. 최근 ‘젠이뚜’라는 유튜브 채널로 복귀를 선언한 그는 여전히 자신을 향하는 비난을

누리꾼들은 “채널 신고하고 왔다” “진짜 소름끼치게 뻔뻔한 인간” “조용히 살길 바란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