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추락’ 사고로 난리난 성산대교 상황…

2020년 1월 21일

서울 영등포구 성산대교에서 SUV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서울 영등포구 성산대교에서 SUV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성산대교에서 마포구청역 방향으로 달리다가 교량 보강 공사를 위해 설치한 다리 중반부의 임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성산대교에서 마포구청역 방향으로 달리다가 교량 보강 공사를 위해 설치한 다리 중반부의 임시 교량을 지나던 중 우측 인도로 돌진해 난간을 뚫고 강으로 추락했다.

신고를 받은 구조대는 12시 48분께 현장에 도착해 탑승자 40세 남성을 구조해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서울 영등포구 성산대교에서 SUV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성산대교에서 마포구청역 방향으로 달리다가 교량 보강 공사를 위해 설치한 다리 중반부의 임 서울 영등포구 성산대교에서 SUV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성산대교에서 마포구청역 방향으로 달리다가 교량 보강 공사를 위해 설치한 다리 중반부의 임

그러나 남성은 안타깝게 오후 1시 38분께 세상을 떠났다.

당국은 서울 영등포소방서, 여의도·반포수난구조대와 한강경찰대에서 소방대원 30여명과 경찰관 20여명, 장비 19대를 투입해 구조작업을 벌였다.

서울 영등포구 성산대교에서 SUV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성산대교에서 마포구청역 방향으로 달리다가 교량 보강 공사를 위해 설치한 다리 중반부의 임

당국은 당초 탑승자가 1명 더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수색을 벌였으나 숨진 운전자 1명만이 차에 타고 있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차량 인양 작업에 나섰다.

경찰 관계자는 “운전자의 음주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서울 영등포구 성산대교에서 SUV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성산대교에서 마포구청역 방향으로 달리다가 교량 보강 공사를 위해 설치한 다리 중반부의 임

경찰은 현장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