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코로나 확진자 됐다는 루머 퍼지고 있는 여자 연예인

2020년 2월 6일

방송인 최은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확진자설에 “저 아니에요”라며 해명 글을 남겼다.

방송인 최은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확진자설에 “저 아니에요”라며 해명 글을 남겼다. 최은경은 6일 자신의 SNS에 “아침부터 뭔 일이래요”라며 “뭐지. 어떻게 된 일이

최은경은 6일 자신의 SNS에 “아침부터 뭔 일이래요”라며 “뭐지. 어떻게 된 일이죠”라며 루머에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방송인 최은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확진자설에 “저 아니에요”라며 해명 글을 남겼다. 최은경은 6일 자신의 SNS에 “아침부터 뭔 일이래요”라며 “뭐지. 어떻게 된 일이

이어 “저 아니에요. 왜 이런 일이 있을까요”라며 “아침에 남편과 커피 마시고 있다가 온갖데서 전화 와서 너무 놀랐네요. 걱정 마시고 우리 모두 조심해요”라고 덧붙였다.

방송인 최은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확진자설에 “저 아니에요”라며 해명 글을 남겼다. 최은경은 6일 자신의 SNS에 “아침부터 뭔 일이래요”라며 “뭐지. 어떻게 된 일이

방송인 최은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확진자설에 “저 아니에요”라며 해명 글을 남겼다. 최은경은 6일 자신의 SNS에 “아침부터 뭔 일이래요”라며 “뭐지. 어떻게 된 일이

앞서 이날 오전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중 한 명이 방송인 최은경이라는 루머가 인터넷과 모바일을 중심으로 급속도로 확산됐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