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까지 나온 19번째 확진자 동선 정보

2020년 2월 6일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19번째 확진자의 동선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19번째 확진자의 동선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무엇보다 19번째 확진자 A 씨가 서울 송파구 주민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서울 시민들의 우려가 더욱 커진 상태. 36세 남성으로

무엇보다 19번째 확진자 A 씨가 서울 송파구 주민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서울 시민들의 우려가 더욱 커진 상태.

36세 남성으로 알려진 A 씨는 송파구 1만 가구가 사는 대단지 아파트 주민인 것으로 확인됐다.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19번째 확진자의 동선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무엇보다 19번째 확진자 A 씨가 서울 송파구 주민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서울 시민들의 우려가 더욱 커진 상태. 36세 남성으로

이에 송파구는 A 씨의 이동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나섰다.

서울시와 송파구 등에 따르면 19번째 신종 코로나 확진자는 송파구에 거주하는 36세 남성이다. 앞서 확진자로 판정된 17번째 환자와 직장 동료인 것으로 알려졌다.

19번째 확진자는 지난달 18~23일 17번째 환자가 함께 콘퍼런스에 참석해 동반 식사도 했다. 출장 중인 지난달 22일에는 싱가포르현지에서 말레이시아인 직장 동료와 밥을 먹었는데 이 자리에는 17번 환자를 포함해 한국인 참석자 2명이 함께 했다.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19번째 확진자의 동선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무엇보다 19번째 확진자 A 씨가 서울 송파구 주민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서울 시민들의 우려가 더욱 커진 상태. 36세 남성으로

이 환자는 귀국 뒤인 지난 3일 말레이시아인 환자 확진 사실을 통보받고서 관할 보건소에 연락, 지난 4일부터 자가 격리 중이다. 19번 환자는 5일 오전 17번 환자 확진 뒤 시행한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송파구 관계자는 “A 씨가 구민은 맞지만 아직 주소지와 구체적인 이동 경로 등은 역학조사를 마쳐야 나올 수 있다“고 말하며 “방역당국과 협의해 6일에는 최종 결과를 발표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19번째 확진자의 동선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무엇보다 19번째 확진자 A 씨가 서울 송파구 주민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서울 시민들의 우려가 더욱 커진 상태. 36세 남성으로

한편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신종 코로나 환자가 4명 추가로 확인돼 국내 확진환자가 23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