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에서 나온 31번쨰 확진자 발생이 가장 무서운 이유 (+동선)

2020년 2월 18일

대구에서 코로나19의 신규 환자인 3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대구에서 코로나19의 신규 환자인 3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61세 한국인 여성 A 씨가 국내 31번째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A 씨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가 아니고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61세 한국인 여성 A 씨가 국내 31번째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A 씨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가 아니고 해외여행력도 없는 것으로 밝혀져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대구에서 코로나19의 신규 환자인 3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61세 한국인 여성 A 씨가 국내 31번째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A 씨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가 아니고

A 씨는 대구 수성구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은 후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대구의료원)에 격리 입원했다.

이 환자는 수성구의 한 한방병원에 입원했고 호텔 뷔페, 종교행사에도 두 차례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

대구에서 코로나19의 신규 환자인 3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61세 한국인 여성 A 씨가 국내 31번째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A 씨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가 아니고

현재 환자가 다녀간 병원은 출입이 통제됐고, 수성구 보건소에 폐쇄 조치가 내려진 상태다.

방역당국은 31번째 환자의 감염경로와 접촉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

아울러 최근 발생한 29·30번째 부부환자의 감염경로도 파악 중이다. 두 사람 역시 해외여행력이 없고,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적이 없어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상태다.

대구에서 코로나19의 신규 환자인 3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61세 한국인 여성 A 씨가 국내 31번째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A 씨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가 아니고

불명확한 경로로 감염이 될 수 있다면 환자와 접촉한 적이 없는 일반 시민들도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재까지 퇴원한 확진자는 10명(1·2·3·4·7·8·11·17·22·28번 환자)이다. 나머지 20명은 격리병상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대체로 안정적인 상태다. 31번째 환자 상태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대구에서 코로나19의 신규 환자인 3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61세 한국인 여성 A 씨가 국내 31번째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A 씨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가 아니고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