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에서 유일하게 깨끗하다”는 말 들은 태양의 반응

2020년 2월 18일

그룹 ‘빅뱅‘ 멤버인 태양이 멤버들과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소감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그룹 ‘빅뱅‘ 멤버인 태양이 멤버들과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소감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

지난달 17일 남성지 ‘에스콰이어 2월호 표지 모델 주인공 태양의 화보와 함께 그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앞서 빅뱅은 오는 4 10일과 17미국 최대 음악 축제인 ‘코첼라 밸리 뮤직 & 아츠 페스티벌에 초청 받아 무대에 서게 됐다고 밝혔다.

태양은 “전역 후 처음으로 팬들을 만나는 자리이기도 하고그동안 무대에서 발현하지 못한 많은 것을 표현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해서 기대가 된다고 전했다.

그룹 ‘빅뱅‘ 멤버인 태양이 멤버들과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소감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

기대가 되는 한편고민도 많았다
 
그는 “잘 헤쳐나가긴 해야 할 텐데 나 혼자 할 수 있는 일은 아니다라며 “어떠한 선택이든 지금 저희에게는 쉽지 않다.”라고 말했다.

이어 “당분간은당분간이 될지 언제까지가 될지 모르겠지만 좋지 않은 시선을 받을 수 있는 것이고그렇기에 멤버들과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라고 말했다.

그룹 ‘빅뱅‘ 멤버인 태양이 멤버들과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소감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

이날 질문자는 데뷔 후 잡음이 없는 태양에게 “솔직히 억울할 수도 있겠다는 질문을 하기도 했다.

그러자 태양은 “이 어려운 시기를 가장 현실적이고 지혜로운 방향으로 함께 해결해 나아가고 싶다.”며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그룹 ‘빅뱅‘ 멤버인 태양이 멤버들과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소감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
 
더불어 “내 인생의 반을 빅뱅이란 팀으로빅뱅의 태양으로 활동을 했다나에게도 책임이 있다고 생각한다최선을 다해서 같이 잘 헤쳐나가는 게 내 소명이라고 답했다

사실 태양은 이날 인터뷰를 하지 않겠다는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고 전해졌으며그는 시종일관 말 한 마디도 조심하고 있는 모습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태양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