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증세 보인 후 김민아 인스타에 올라오고 있는 글들

2020년 2월 24일

김민아 아나운서 겸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검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그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누리꾼들이 찾아오고 있다.

김민아 아나운서 겸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검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그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누리꾼들이 찾아오고 있다. 지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7.5도

지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7.5도를 조금 웃도는 체온과 몸살 기온이 있었다”면서 “걱정할 만한 증상은 아니었고 가능성도 낮지만 자의로 판단하면 안 된다는 생각으로 즉시 현장을 떠났다. 최선의 선택이었고 지침대로 행동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로 인해 불안감을 느낀 분들에게 죄송하고 24일 결과를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아 아나운서 겸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검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그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누리꾼들이 찾아오고 있다. 지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7.5도

현재 김 아나운서는 자가격리된 상태이며,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그가 출연 중이던 JTBC 아침뉴스 ‘아침&’ 제작진 전원도 자가격리 조치됐다.

이와 관련해 JTBC 측은 “김민아 캐스터의 발열 증세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임에 따라 JTBC 아침뉴스 ‘아침&’이 24일 결방했다”고 발표했다.

김민아 아나운서 겸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검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그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누리꾼들이 찾아오고 있다. 지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7.5도 김민아 아나운서 겸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검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그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누리꾼들이 찾아오고 있다. 지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7.5도

이 소식이 전해지자 김민아 아나운서의 인스타그램에는 많은 팬들의 응원과 격려의 댓글이 달리고 있다.

팬들은 “누나 아프지마” “요즘 너무 달려왔으니 이 기회에 쉬다가 건강히 돌아오길 바란다” “별 일 아닐 것이라 믿는다”는 반응을 보였다.

김민아 아나운서 겸 기상캐스터가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검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그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누리꾼들이 찾아오고 있다. 지난 23일 김민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7.5도

한편 김민아 아나운서는 지난 23일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중계 도중 미열 증세로 경기 도중 퇴장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김민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