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이 ‘봉준호’랑 비교되자 보인 반응

2020년 2월 24일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앞서 봉준호 감독이 방탄소년단을 언급한 것에 대해 소감을 말했다.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앞서 봉준호 감독이 방탄소년단을 언급한 것에 대해 소감을 말했다. 슈가는 24일 오후 2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슈가는 24일 오후 2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7)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봉준호 감독이 자신보다 BTS의 영향력이 3000배 크다는 발언에 대해 “우선 제가 봉준호 감독님 팬이다. 영화를 다 봤다”고 말했다.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앞서 봉준호 감독이 방탄소년단을 언급한 것에 대해 소감을 말했다. 슈가는 24일 오후 2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이어 그는 “(이 말이) 너무 과찬이고 부끄럽다. 저희가 그 정도 영향력 가지고 있는지 아직까지 잘 모르겠다. 아직 갈 길이 멀다고 생각한다. 그렇지만 봉준호 감독님 감정적으로 역동적인 나라라고 표현하셨는데, 그 표현을 하신면서 저희를 말씀해 주신 것 같아서 감사하다”라며 “한국에 멋진 아티스트들이 더 많이 배출되고, 더 전 세계에 알라졌으면 하는 바람에서 말씀하신 것 같다. 그리고 ‘기생충’ 재밌게 봤다. 너무 팬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앞서 봉준호 감독이 방탄소년단을 언급한 것에 대해 소감을 말했다. 슈가는 24일 오후 2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 오후 6시 ‘맵 오브 더 솔 : 7’을 전 세계 동시 발매했다. 이 앨범은 일곱 멤버이자 한 팀으로 모인 방탄소년단의 데뷔 7년을 돌아보는 앨범으로, 세상에 ‘보여 주고 싶은 나’와 그동안 숨겨왔던 내면의 그림자, ‘외면하고 싶은 나’를 모두 받아들이고 ‘온전한 나’를 찾은 방탄소년단의 솔직한 이야기가 담겼다.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가 앞서 봉준호 감독이 방탄소년단을 언급한 것에 대해 소감을 말했다. 슈가는 24일 오후 2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타이틀곡 ‘온’은 방탄소년단만의 파워풀한 에너지와 진정성을 가득 실은 힙합 곡으로, 데뷔 후 7년이라는 시간을 보내며 아티스트로서 소명의식과 마음가짐을 담은 노래이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