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심장 뛰지 않아 작별..” 얼마 전 슬픈 고백을 한 여가수

2020년 4월 16일

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너무도 슬픈 고백을 했다.

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너무도 슬픈 고백을 했다. 지난달 15일 이지혜는 자신이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죄송스러운 말을 전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지난달 15일 이지혜는 자신이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죄송스러운 말을 전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너무도 슬픈 고백을 했다. 지난달 15일 이지혜는 자신이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죄송스러운 말을 전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서 이지혜는 둘째 아이의 유산 소식을 전했다.

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너무도 슬픈 고백을 했다. 지난달 15일 이지혜는 자신이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죄송스러운 말을 전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그는 “좋은 소식을 알려주고 싶었지만 검사를 몇 번 했는데 아이 심장이 뛰지 않았다. 본의 아니게 이렇게 또 작별을 할 수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너무도 슬픈 고백을 했다. 지난달 15일 이지혜는 자신이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죄송스러운 말을 전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어 “이런 사실을 알린다는 것 자체가 마음이 편하지는 않다”면서도 “그래도 여러분들이 정말 건강하게 잘 낳으라고 응원도 많이 해주시고 축하해주셨던 게 감사드렸는데 마음이 편하지가 않다”고 덧붙였다.

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너무도 슬픈 고백을 했다. 지난달 15일 이지혜는 자신이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죄송스러운 말을 전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지난달 27일 이지혜는 유튜브 영상을 통해 둘째 아이 임신 소식을 알려 축하를 받았다.

지난 2017년 9월 남편 문재완 씨와 결혼한 이지혜는 다음해 12월 첫째 딸 태리 양을 출산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이지혜 유튜브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