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살 연하 일반 회사원과 결혼 발표해 난리난 여배우

2020년 5월 28일

배우 이영아(36)가 3세 연하의 비연예인 남자친구와 결혼한다.

3살 연하 일반 회사원과 결혼 발표해 난리난 여배우

소속사 빅펀치이엔티는 28일 “이영아가 연말 3세 연하 남자친구와 웨딩마치를 올린다”고 밝혔다.

앞서 이영아는 지난 3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 비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연기했다.

3살 연하 일반 회사원과 결혼 발표해 난리난 여배우

소속사 측은 “원래 게획으로는  연초에 소식을 전하려 했었으나 상황이 상황인 만큼 연말로 예식을 미루게 됐다”고 설명했다.

3살 연하 일반 회사원과 결혼 발표해 난리난 여배우
앞서 이영아는 2003년 MBC 시트콤 ‘논스톱4’로 데뷔했다. 이후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상큼발랄하고 밝은 이미지로 큰 사랑을 받았다.

첫 보도를 했던 OSEN에 따르면 이영아의 예비 신랑은 3살 연하의 일반 직장인이라고 한다.

두 사람은 진지한 교제 끝에 서로에 대한 신뢰를 쌓아 부부의 연을 맺기로 했다.

3살 연하 일반 회사원과 결혼 발표해 난리난 여배우

한편 이영아는 드라마 ‘끝까지 사랑’ 이후 별 다른 작품 활동을 하고 있지 않은 상태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instagram ‘leeyounga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