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치킨인 줄 알고 한입했다가는 큰일 납니다”

2020년 7월 1일

한 눈에 보면 치킨 조각같은 이 물체의 정체가 밝혀지자 누리꾼들은 감탄하고 있다.

한 눈에 보면 치킨 조각같은 이 물체의 정체가 밝혀지자 누리꾼들은 감탄하고 있다. 지난 29일 해외 온라인 미디어 ‘유니래드’는 한 희귀한 광물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광물은 바삭하고 매콤한

지난 29일 해외 온라인 미디어 ‘유니래드’는 한 희귀한 광물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광물은 바삭하고 매콤한 맛의 치킨 텐더가 떠오르는 비주얼이었다.

한 눈에 보면 치킨 조각같은 이 물체의 정체가 밝혀지자 누리꾼들은 감탄하고 있다. 지난 29일 해외 온라인 미디어 ‘유니래드’는 한 희귀한 광물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광물은 바삭하고 매콤한

심지어 안쪽은 촉촉하고 하얀 살코기, 겉부분은 오돌토돌한 튀김 껍질처럼 보여 아주 제대로 튀겨진 치킨 조각같았다.

그러나 치킨일 것이라는 네티즌들의 예상과는 달리 이 물체는 광물이었다.

한 눈에 보면 치킨 조각같은 이 물체의 정체가 밝혀지자 누리꾼들은 감탄하고 있다. 지난 29일 해외 온라인 미디어 ‘유니래드’는 한 희귀한 광물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광물은 바삭하고 매콤한

이 광물은 ‘로도크로사이트’라는 보석류 중 하나다.

로도크로사이트는 보통 장미색이나 옅은 갈색의 색조를 띄고 있는데 사진 속 로도크로사이트는 그런 생김새와는 달랐다.

한 눈에 보면 치킨 조각같은 이 물체의 정체가 밝혀지자 누리꾼들은 감탄하고 있다. 지난 29일 해외 온라인 미디어 ‘유니래드’는 한 희귀한 광물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광물은 바삭하고 매콤한

이 보석 사진은 미국 인디애나의 블루밍턴에 거주하는 여성 아멜리아 루드에 의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로 퍼지게 됐다.

그녀는 남자친구와 쥬얼리 상점인 ‘Unbeadable Energies’를 함께 운영하고 있는데 자신들이 보유한 700개 이상의 보석 중에서 이 희귀 보석을 경매에 입찰할 목적으로 해당 사진을 올린 것이다.

아멜리아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처음에는 이 보석을 판매하려는 의도로 사진을 올렸지만 예상보다 큰 반응에 현재는 팔지 않을 계획”이라고 전했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치킨같다”, “배고프다”, “너무 신기하다”, “영락없는 치킨 비주얼”이라며 신기해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Instagram ‘unbeadableenergies’, 온라인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