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실종에 ‘축제 분위기’인 일베 현상황

2020년 7월 9일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역시나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회원들은 ‘선 넘은’ 게시글을 올리고 있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역시나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회원들은 ‘선 넘은’ 게시글을 올리고 있었다. 경찰은 9일 박 시장의 딸로부터 실종신고를 받고 수색 작업에 돌입했다. 박

경찰은 9일 박 시장의 딸로부터 실종신고를 받고 수색 작업에 돌입했다.

박 시장의 딸은 “아버지가 유언같은 말을 남기고 사라졌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역시나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회원들은 ‘선 넘은’ 게시글을 올리고 있었다. 경찰은 9일 박 시장의 딸로부터 실종신고를 받고 수색 작업에 돌입했다. 박

서울시 역시 “박 시장이 오늘 출근하지 않았다”고 밝혀 상황이 더욱 심각해진 상태.

하지만 일베 회원들은 충격적이게도 박 시장의 실종 소식을 즐기고 있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역시나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회원들은 ‘선 넘은’ 게시글을 올리고 있었다. 경찰은 9일 박 시장의 딸로부터 실종신고를 받고 수색 작업에 돌입했다. 박

이들은 박원순 시장의 실종을 조롱하거나, 심지어 그가 이미 사망했다거나 살해 당한 것이라는 게시글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인간 존엄을 모르는 듯한 이들의 행태는 박 시장의 인스타그램으로 이어지고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역시나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회원들은 ‘선 넘은’ 게시글을 올리고 있었다. 경찰은 9일 박 시장의 딸로부터 실종신고를 받고 수색 작업에 돌입했다. 박

일베로 보이는 일부 누리꾼들은 박 시장의 인스타그램을 찾아가 “잘가라”는 식의 댓글을 달고 있다.

한편 경찰은 수색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인근에 기동대를 투입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